해안선

해안선

까라면 깐다 | 까래서 깠는데...Nov. 22, 2002South Korea94 Min.R
당신의 평점은 0
5.9 7 votes
what going on?

감독

출연진

Synopsis

평온해 보이는 동해안의 바닷가. “경고! 밤 7시 이후 이곳을 접근하는 자는 간첩으로 오인되어 사살될 수도 있습니다” 라는 경고판이 서 있다. 남들 노는 시간에 홀로 훈련에 열중하며 간첩을 잡겠다는 각오에 찬 강상병. 어느 날 밤 군사경계지역 안에서 술이 취한 채 위험한 정사를 벌이던 두 남녀(영길과 미영)가 강상병의 야시경에 잡힌다. 푸르스름한 남자의 등짝을 본 강상병은 두려움에 휩싸인 채 총을 쏘아대고, 남자의 몸은 탄발과 수류탄에 찢겨 흩어진다. 시체를 본 강상병은 하얗게 질리지만 간첩 잡은 해병으로 표창을 받고 휴가를 나온다. 그는 애인(선화)에게 민간인을 죽였다는 사실을 고백한다. 강상병은 점점 난폭한 행동을 하다가 마침내 정신적인 장애로 의가사 제대를 하지만 그 후에도 박쥐 부대를 벗어나지 못한다. 한편, 애인을 잃은 미영은 철책선 주위를 맴돌며 야릇한 미소를 흘리고, 돌아온 강상병과 미영으로 인해 해안선은 불안한 기운에 휩싸이기 시작한다.

해안선
원제 해안선
IMDb 평점 6.5 2,897 votes
TMDb 평점 6.8

관련 컨텐츠

더 럭키 원
우리 형
윌
펠론
바로 당신의 문 앞에
와일드 빌
모모세, 여기를 봐
화이트 릴리
위플래쉬
무한의 주인
샷 콜러
앱

댓글 남기기

Name *
Add a display name
Email *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Website